‘최대 30만원’ 서울사랑상품권 오픈런 언제?

‘최대 30만원’ 서울사랑상품권 오픈런 언제?

댓글 공유하기
서울 전 자치구에서 쓸 수 있는 ‘광역 서울사랑상품권’이 12월 5일 발행된다.

서울 전 자치구에서 쓸 수 있는 ‘광역 서울사랑상품권’이 12월 5일 발행된다.

가계 부담이 커지는 연말을 맞아 서울 전 자치구에서 쓸 수 있는 ‘광역 서울사랑상품권’이 12월 5일 발행된다. 구매 한도는 월 30만 원이다. 12월 4일에는 ‘e서울사랑샵’에서 사용할 수 있는 ‘e서울사랑상품권’이 7% 할인된 금액으로 판매된다.

서울시는 12월 5일, 25개 자치구 어디에서나 사용할 수 있는 ‘광역 서울사랑상품권’ 350억 원을 7% 할인된 금액으로 발행한다.

시는 지난 3월, 1차(250억 원 규모) 발행 시 14분 만에 완판되는 등 ‘광역 서울사랑상품권’에 대한 시민들의 높은 수요를 반영해 이번 2차 발행 규모를 350억 원으로 증액했다.

상품권 구매는 ‘서울페이플러스(서울pay+)’를 포함한 5개 앱 서울Pay+, 신한SOL, 티머니페이, 머니트리, 신한pLay에서 1인당 월 30만 원까지 가능하다. 보유 한도는 1인당 100만 원이다. 1차 발행 시 월 50만 원이었던 1인당 구매 한도를 월 30만 원으로 낮췄다.

시스템 부하를 최소화하기 위해 상품권 판매 시간을 출생 연도(주민등록번호 둘째 자리)에 따라 짝수(오전 10시~오후 2시)와 홀수(오후 2시~오후 6시)로 나눈다. 발행 금액은 짝수와 홀수 각 175억 원이며 오후 6시 이후 남아 있는 판매 금액은 주민등록번호와 관계없이 누구나 구매할 수 있다.

또한 원활한 발행을 위해 당일 오전 9시에서 오후 6시까지 선물하기 및 가맹점 찾기 기능이 불가피하게 제한된다.

상품권 발행 시각에 맞춰 회원가입이 지나치게 집중되면 처리가 지연되거나 회원가입이 제한될 수 있으므로 더 빠르고 편리하게 상품권 구매를 원하는 시민은 발행 전날까지 미리 ‘서울페이플러스’ 앱을 내려받고 회원가입 하면 된다.

한편 12월 4일 오전 10시에는 11번가와 우체국쇼핑 내 소상공인 전용관 ‘e서울사랑샵’에서 사용할 수 있는 ‘e서울사랑상품권(쇼핑 전용)’ 10억 원을 7% 할인된 금액으로 추가 판매한다.

11번가 ‘e서울사랑샵’에서는 디지털·가전·의류·여행상품 등 2700만여 개 소상공인 제품이 판매된다. 우체국 ‘e서울사랑샵’에서는 한우·홍삼·과일 등 5만 6000여 개의 우수 농축산물이 판매된다. 단, 11번가 ‘e서울사랑샵’은 2023년까지만 운영된다.

화제의 추천 정보

    오늘의 인기 정보

      Ladies' Exclusive

      Ladies' Exclusive
      TOP
      이미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