홍콩 최대 미식 축제 이달 말 열린다

홍콩 최대 미식 축제 이달 말 열린다

댓글 공유하기

홍콩의 미식 축제 ‘홍콩 와인 앤 다인 페스티벌’이 이달 26일부터 29일까지 열린다.

홍콩관광청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팬데믹 이후 5년 만에 재개된다. 센트럴 하버 프론트에서 나흘 동안 열리는 이번 행사에서는 전 세계 와인과 홍콩의 다채로운 미식을 맛볼 수 있다. 행사장에 마련되는 300여 개 부스에서는 와인 강국 프랑스와 이탈리아부터 강소 와인 생산지인 몰도바, 신흥 생산지로 떠오르는 태국, 핀란드 등 전 세계 36개국의 와인을 시음할 수 있으며 중국 와인과 증류주를 만날 수 있는 기회도 제공된다. 2008년 30도 이하 주류에 부과되는 세금이 폐지되면서 홍콩은 고급 와인을 합리적으로 즐길 수 있는 곳으로 각광받고 있다고 관광청은 설명했다.

이와 함께 홍콩에서만 즐길 수 있는 인기 길거리 음식부터 유명 호텔 파인 다이닝까지 다채롭게 즐길 수 있다. 올해 새롭게 열리는 ‘테이스팅 시어터’에서는 유명 셰프들의 요리 비법을 배울 수 있는 워크숍이 진행된다. 행사 기간이 끝난 후에도 홍콩 전역에서 11월 한 달 동안 ‘테이스트 어라운드 타운’이라는 타이틀로 식도락 명소 300곳에서 다양한 프로모션이 진행되며 특별한 한정판 메뉴가 제공된다.

축제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홍콩관광청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.

홍콩 와인 앤 다인 페스티벌

홍콩 와인 앤 다인 페스티벌

화제의 추천 정보

    오늘의 인기 정보

      Ladies' Exclusive

      Ladies' Exclusive
      TOP
      이미지